칼럼

[서정아의 건강밥상] 치커리 차

2월도 어느덧 중순이다. 시간이 얼마나 빠르게 지나가는지 지난 한 달이 마파람에 게 눈 감추듯 순식간에 사라졌다. 하지만 사라지는 것처럼 보이는 시간들은 우리의 기억 속 어딘가에 갖가지 모습으로 고스란히 자리하고 있으리라. 

오늘은 따뜻하고 건강한 차나 음료 혹은 커피 대신 마실 수 있는 차를 찾고 있는 사람들을 위해 편안하게 쉽게 만들어 마실 수 있는 따뜻한 치커리 차를 소개한다. 

치커리 뿌리에는 이눌린 성분이 많아서 장을 건강하게 하고 체중감소에 도움을 주고 혈관 속 좋지 않은 콜레스테롤을 배출하는데 도움을 준다. 혈당을 낮춰주고 나쁜 콜레스테롤을 감소시키는 동시에 좋은 콜레스테롤 수치를 유지해 준다는 연구 결과도 있다. 치커리 뿌리에는 카페인이 들어 있지 않기 때문에 카페인을 줄이고 싶을 때 녹차나 커피 대신 마시기 좋은 식재료이다. 

물 1컵 당 치커리 뿌리 2큰술 정도의 비율로 중약불에서 5분에서 10분 정도 뭉근하게 우려내고 따뜻한 아몬드 우유나 오트 우유와 함께 섞어 마시면 참 부드럽고 구수한 차가 된다. 치코리 뿌리는 구수하면서도 쌉쌀해 뭉근하게 우려낸 치코리 뿌리 물에 따뜻한 물만 조금 더 희석해서 은은하게 마셔도 좋고 따뜻하게 데운 우유에 메이플 시럽이나 꿀을 한큰술 넣는다든지 바닐라향을 좋아한다면 바닐라 추출액을 살짝 넣어 마셔도 좋다. 

따뜻하고 쌉싸름한 치커리 차 한 잔 올려두고 지난 한 달도 돌아보고 앞으로 다가올 일정들도 살펴보면서 잠시 여유를 가져 보면 어떨까.  

치커리 차

재료들: 치커리 뿌리 말린것 4큰술, 물 2컵, 아몬드 우유 2컵, 꿀 1큰술

만들기:

  1. 적당한 냄비에 물과 로스팅한 치코리 뿌리를 넣고 중약불에서 5분에서 10분간 뭉근하게 우린다.
  2. 채에 받쳐 둔다.
  3. 냄비에 아몬드 우유를 넣고 메이플시럽 또는 꿀을 기호에 따라 넣어 데운다. 
  4. 데운 우유에 우린 치코리 뿌리물을 섞어 낸다.

유튜브에서 “서정아의 건강밥상”을 검색하세요. 

요리 전체 과정과 설명이 담긴 영상을 유튜브 “서정아의 건강밥상”에서 만나실 수 있습니다.

치커리 차  https://www.youtube.com/watch?v=gbSTOpb5cI8&t=54s

Print Friendly, PDF & Email

Leave a Reply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