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ecial

미시간대 한국학 추석대잔치 성황

[앤아버=주간미시간] 김택용 기자 = 미시간대 한국학 연구소가 한국 명절 문화를 미국인들에게 홍보하기 위해 마련한 추석 대잔치를 26일 동대학 센트럴 캠퍼스에서 성대하게 열렸다.

예년과 같이 한국 음식을 시식할 수 있는 코너가 준비되었고 토호 던지기, 송편 만들기, 전통 악기 체험하기, 한복 입고 사진찍기, 부채,연, 태극기, 쪽두리 만들기 등 다채로운 순서가 준비되었다. 올해는 특히 미국인들을 상대로 김치 만들기 워크샵이 열려 관심을 끌었다. 소매를 걷어 부치고 김치를 담구어본 참가자들은 “세계 5대 건강음식 중에 하나인 김치를 만들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사회학 건물 1층에서는 다양한 공연이 열렸다. 시나브로의 신명나는 사물놀이를 시작으로 Female Gayo 그룹이 K-Pop 댄스를 선보여 인기를 끌었다. Kopitonez의 완벽한 화음의아카펠라와 Bboy Crew의 현란한 비보이 댄스와 함께 앤아버 공립 도서관의 레이첼씨가 들려주는 한국 전통 이야기도 잔잔하게 곁들여 졌다.

한국학 연구소는 한국 명절 추석을 설명하는 영문 전단지를 제작해 참가한 미국인들의 이해를 도왔다. 곽노진 한국학연구소 소장은 “미시간대학교와 앤아버 커뮤니티에 한국 명절인 추석을 함께 즐길 수 있는 행사를 남센터가 주관해서 기쁘고, 금년에는 특히 100명이 넘는 미시간대 학생들이 자원봉사자로 참가하고, The Briner와 앤아버 공립도서관 등 지역 단체와 협조를 해서 더욱 뜻이 깊었다”고 전했다.

이번 행사에는 약 500여명이 참석했으며 그중의 반 이상은 미국인이었다. 해를 거듭하면서 미국 최고의 대학 캠퍼스 안에서 한국을 알리려는 작은 노력들이 수확의 계절을 맞아 큰 결실로 맺어져가고 있었다.

Wishing Tree 에 매달기 위해 소원을 적고 있는 미시간대 한국학 추석잔치 참석자들
Kopitonez 아카펠라 중창단
시나보로의 사물놀이 공연
미시간대 브레이크 댄스 클럽 Bboy Crew 회원들이 비보이의 진수를 보여 주었다.
추석 소원이 주렁 주렁~
한국 음식이 버페스타일로 서브되었다
추석을 맞아 송편이 빠지면 안되지요~
미국 친구와 한복입고 찰칵~
세계 5대 건강 음식중에 하나인 김치를 직접 담그는 법을 배우고 있는 미국인들
머리 부터 발끝까지 깜찍이 흘러 넘치네요.
한국학의 도히 모스만 코디네이터(중)와 도우미들
미시간대 한국학에서 주최한 추석맞이 대진치에 많은 미국인들이 참석해 한국의 전통문화를 만끽했다.

mkweekly@gmail.com

Print Friendly, PDF & Email

Leave a Reply

%d bloggers like thi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