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인사회

H마트 스니즈 가드 (Sneeze Guard) 설치

사회적 거리두기 방안으로 예방 수칙에 최우선 

H마트 “고객들과 직원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할 것이다” 

 

미주 최대 아시안 수퍼마켓, H마트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 19) 확산에 따른 철저한 예방 수칙으로 대비에 나섰다. 

먼저, 코로나 19 관련 CDC (Center for Disease Control and Prevention) 권장에 맞추어 사회적 거리 두기 (Social Distancing) 방안으로 각 매장 계산대 및 고객서비스에 스니즈 가드 (Sneeze Guard) 를 설치하여, 고객과 직원 과의 안전 거리를 확보해 나갈 방침이다. 

H마트 리치필드 매장 (뉴저지) 직원이 스니즈 가드(Sneeze Guard) 설치 완료 후, 고객 맞이를 준비하고 있다.

H마트 본사 위생 관리 TFT 팀은 “ 현재 매장 내 출입구 및 매장 곳곳에 손 소독제 또는 소독 티슈를 비치했으며, 위생 관리 작업의 일환으로 전 직원들은 고객 및 직원들의 손이 많이 닿는 표면 (카드 손잡이, 화장실 손잡이, 계산대 주변, 등) 들과, 매장 전체를 상시 청소하고 소독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라고 전했다. 또한, “전 직원들과 일일 모니터링으로 건강 상태를 체크하고 있으며, 필요 시 자가 격리를 통해 확산 방지에 힘쓰고 있다” 고 덧 붙였다. 

아울러, H마트는 매일 각 매장 오픈 첫 1시간을 60세 이상, 임산부, 그리고 몸이 불편하신 고객 분들의 우선 쇼핑 시간으로 지정한다. 

H마트 권일연 대표 이사는 “현재 우리는 이 위기로 인해 서로 간의 사회적 거리 두기(Social Distancing) 를 해야 하는 상황이지만서로에 대한 마음은 연대와 협력으로 좁혀져야 한다” 며 서로에 대한 믿음과 배려로 함께 어려움을 헤쳐나가야 한다” 는 뜻을 전한다.
H마트 트로이 지점의 유병성 지점장은 “스니즈 가드가 트로이 지점에는 다음 주 말까지 설치될 예정”이라고 말하고 “매장을 찾아주시는 고객분들께 안전한 매장을 제공하기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mkweekly@gmail.com

Print Friendly, PDF & Email

Leave a Reply

%d bloggers like this: